본문 바로가기

아이&가족

(94)
기쁨이 7일 2012년 12월 19일 (수요일) 기쁨이 7일 금일은 대통령 선거가 있는 날. 투표하기 위해 투표소를 찾았다. 저번 국회의원 선거때 보다 사람들이 많은 듯 하였다. 인증 사진도 찍지 못하고 목감기 기운이 있어 병원으로 이동. 병원에서 목이 많이 부었다고 말한다. 일단 주사 한대 맞고 처방전을 받았다. 근데 임시 공휴일이라고 좀 비싸다.. 젠장.. 낼 올껄 그랬나..^^;; 약 지어서 다시 조리원으로... 오늘은 손님이 좀 있었다. 월욜에 오려다 장인 어른이 오기로 되어있어 오늘로 약속을 미루었던 심쌤부부랑 왕쌤. 그리고 친구 창수랑 주원이도 온다고 연락이 온다. 먼저 심쌤일행이 왔다. 어릴때 보곤 몇달만에 보는 심쌤 딸 윤하도 같이왔다. 많이 컸다... 근데 이제 태어난지 일주일인 기쁨이와 친구다. 지..
기쁨이 5일 2012년 12월 17일 (월요일) 기쁨이 5일 와이프가 수유실에서 기쁨이 모유먹이고 찍은 사진. 너무 똘망똘망하게 나왔다는... 이 사진을 받은 날부터 폰 바탕화면이 된 사진이기도 하다.
조리원에서의 첫날 2012년 12월 15일 (토요일) 기쁨이 3일 조리원에서의 첫 날, 첫 모자동실 학원 출근으로 인하여 조리원으로의 이동을 도와주진 못했다. 퇴근후 집으로 갔다가 조리원으로 이동. 조리원에서의 첫날이 시작되었다. 조리원으로 옮기고 첫 손님. 와이프 친구들이었다. 면회시간대가 안 맞아서 방으론 못 가고 그냥 7층에서 만나 이야기 했다. 8주차 예비맘도 있어서 그런지 더 관심도가 높았던지 이런 저런 얘기를 끊임없이 하는 것 같았다. 얘기하다가 와이프는 수유실에서 콜이와서 친구들을 배웅하고 수유실로 수유하러가고 난 방으로... 저녁먹고 좀 있으니 부모님과 누나가 조카들 데리고 왔다. 기쁨이 보러간다니 좋아라 한다. 조카들과 같이 기쁨이를 보러 갔는데 기쁨이가 자고있다. 그런데 조카들이 기쁨이 한테서 눈을 뗄줄..
기쁨이 태어나던 날 2012년 12월 13일 목요일 (음력 11월 1일) 와이프가 아침 7시쯤 깨운다. 진통이 온다고 한다. 혼자서 2~3시간을 참은 모양이다. 언제 나올지 모른다고 하지만 막상 그 때가 되니 당황했는지 정신이 없다. 오히려 와이프가 더 침착하다. ㅡㅡ 일단은 와이프 샤워부터 하고 가방 싸놓은거 준비하고 차 시동부터 걸고 다시 들어왔다. 얼쭈 준비를 다하고 챙겨서 나가려는데 아침이 문제다. 밥을 먹어야 힘쓴다는 와이프... '그 상태로 먹을 수 있겠어?' 라고 물어보는 나... 와이프는 밥 먹고 가길 주장하지만 난 와이프 걱정에 어찌해야 할지 결정을 못내린다. 차에 타서 출발하니 진통이 더 오는지 그냥 병원으로 가자는 와이프. 긴장된다. 8시 10분. 병원에 도착해서 와이프 분만실로 들어가고 기다림이 시작된..
기쁨이에게.. 기쁨이에게.. 기쁨아. 처음 니가 엄마뱃속에서 있다고 했을때 기쁘고 좋았단다. 병원에서 사진으로도 확인이 제대로 안되는 널 봤을때 신기하기도 하고 책임감도 느껴지더구나. 엄마뱃속에서 조금씩 커가는 널 볼때마다 엄마랑 아빠는 미소가 지어 졌단다. 검사를 받는 날이면 혹여나 이상이 없을까 하면서도 아무런 이상이 없을거란 믿음을 가지면서도 결과나오기까지 살짝 걱정이되더구나. 엄마뱃속에서 태동을 느낄때 마다 얼마나 좋아했는지 모른단다. 동화책도 자주 읽어주리라 맘 먹었지만 자주 읽어주지 못해 미안하구나. 그래도 지금 까지 엄마뱃속에서 아무런 이상 없이 건강하게 자라고 이제는 이 세상으로 첫 발을 내딛는 순간이구나. 뱃속에선 갑갑했지만 엄마의 도움으로 무럭무럭 컷으니 이제부턴 이 아빠도 한 몫 할 기회가 주어지는..
자움분만을 위한 부부체험교실 자움클래스 부부체험교실 와이프가 같이 가자고해서 출근시간까지 미루고 갔다왔다 가자마자 앉기도전에 임부체험복을 입히는 간호사 2시간동안 입고있어야 하는줄 알았지만 1시간만 입으면 된단다. 첫 시간은 임신과 출산에대한 기본교육을 하고 부부가 함께하는 출산을 위한 체조를 했다. 쉬는 시간에 샌드위치(?)와 생과일주스를 줘서 맛나게 먹었다. 두번째시간 분만실에서의 출산을 인형으로 만든 동영상으로 보여준다. 남편이 이렇게 해야된다고 보여주는것 같았다. 출산시 도움이 되는 자세와 지압법도 배우고 애기 목욕법과 기저귀 채우는법 체험. 시간이 없어 끝까지 못했지만 수료증 같은걸 주더라는... 임부체험복 입고... 목욕체험 후 속싸개로 싼 후 인형 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