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여행기

(14)
제주도 가족여행 5 - 여미지 식물원 2017년 10월 5일 오늘 여정의 마지막 여미지식물원. 점심식사후 여미지 식물원으로 오니 비가 내리기 시작한다. 오늘은 안오고 넘어가나 했는데 그렇진 않으려나 보다. 여미지식물원은 크게 온실식물원과 옥외식물원 두개로 나뉜다. 비가오기에 옥외는 포기하고 온실식물원으로 직행. 이곳을 선택한 이유도 실내관람이 가능하기 때문이었다. 온실식물원 온실식물원은 내가 가본 수목원과 식물원중 단연 으뜸인 규모이다.(많이 가보진 않았지만...) 이외의 옥외식물원까지 있다고 하니 규모가 상당할듯 하다. 온실식물원은 중앙홀 외에 6개의 구역으로 나뉘어 있었다. 6개의 구역은 각각 신비의 정원, 꽃의 정원, 물의 정원, 선인장 정원, 열대 정원, 열대 과수원의 테마를 가지고 꾸며져 있었다. 중앙홀에 있는 전망대로 올라가는 곳..
제주도 가족여행4 - 대포주상절리 2017년 10월 5일 천지연에서 다시 차를 타고 대포주상절리로 향했다. 네비만 믿고 갔다가 엉뚱한데로 안내하여 좀 헤메다가 다시 Tmap을 키고 다시 이동. 먼저 도착한다 싶었는데 헤메는 바람에 누나네 차가 먼저 도착해서 주차자리까지 확보하고 기다리고 있었다. 주차를 하고 이동하려니 바람이 많이 분다. 비가 올것 같은 느낌이라 서로 서둘러 이동한다. 전망대쪽으로 가는 길에 화산섬이라는 느낌을 확 주는 돌들이 보인다. 아래쪽으로 낮은(?) 주상절리가 보인다. 주상절리 전망대에서 보는 주상절리.. 자연적인 느낌보다는 누군가가 인위적으로 깍아낸듯한 느낌이다. 자연의 신비함이 느껴진다. 대포주상절리 주상절리를 보고 있는데 제주도 아니랄까봐 바람이 많이 분다. 빗방울까지 한 두방울씩 내리는듯 하다. 그래도 많이..
제주도 가족여행3 - 천지연폭포 2017년 10월 5일 제주도 여행 3일째 오늘 아침은 비가 반기진 않는다. 그러나 구름은 잔뜩~ 비가 언제 오더라도 이상하지 않은 아침. 그렇다고 숙소에만 있을순 없지 않은가... 오늘은 오늘의 일정대로 움직인다. 비가 안오니 천지연폭포 - 대포주상절리 - 여미지식물원 순으로 이동 먼저 천지연으로 이동. 숙소에서 차로 2~30분정도 이동하니 천지연폭포 도착. 다행히 비는 아직 안온다. 주차장에 주차하고 10여분정도 걸어들어가니 천지연폭포가 눈앞에 펼쳐진다. 천지연폭포 천지연폭포에 왔으니 사진으로 남겨야겠지? 같이 또는 따로 사진을 남겨본다. 아버지랑 울 가족 찍고, 누나네 가족도 찍고.. 천지연 폭포 가는길에 있는 돌하르방에서.. 그리고 천지연폭포에 도착해서 폭포를 배경으로... 할머니에게 안긴 울 둘..
제주도 여행 3일차-코코몽에코파크 & 사려니숲길 2016년 5월 22일 코코몽에코랜드의 오픈 시간에 맞추기 위해 준비. 숙소가 코코몽 에코랜드 바로 앞이라 이동 시간은 그리 걸리지 않는다. 준비를 어느정도 마치고 펜션을 카메라에 담아본다. 와이프는 이곳이 마음에 드는듯. 잔디에 놓여있는 흔들의자 그냥 지나칠수 없는 큰아들 소랑호젠 펜션 펜션 잔디밭 흔들의자에서... 펜션에서 출발 5분도 안되어 도착한 코코몽에코랜드 애들 내리고 유모차 준비하는 사이에 와이프는 표구입하러 매표소로... 사람이 많이 없었는지 이것저것 챙기는 사이에 와이프가 다시 차로 오고 빠진것 없는지 체크하고나서야 입구로 출발 입구를 들어서면 아래 그림과 같이 크게 에코빌리지와 펀&플레이로 나뉜다. 에코 빌리지는 실내놀이터, 펀&플레이는 야외놀이터.. 코코몽 에코파크 지도(출처:코코몽 ..
제주도 여행 2일차-휴애리,서연의집 2016년 5월 21일 제주도 여행 둘째날 두번째 목적지인 휴애리자연생활공원! 이동중에 다들 피곤한지 다들 잠이들고.. 40여분을 달리고 도착. 이동하면서 할인권 등록하여 할인가격으로 입장. 엄마한테 안긴채 입장하는 둘째 입구에 들어서서 조금 들어가니 자연속으로 들어가는 듯한 느낌이 들게 잘 꾸며놓은 듯 하다. 도시에 하는 사람들이라면 조그마한 녹지에도 힐링을 느낄텐데 이곳은 눈돌리면 녹지가 펼쳐져잇어 확실한 힐링을 받을듯하다. 입구에 들어서면 보이는 자그마한 폭포 조금더 올라가니 연꽃밭(?)이 넓게 보인다. 연꽃밭 이곳에서 좀더 즐기고 싶었지만 흑돼지쇼를 보기위해 발걸음을 옮긴다. 가는 길도 나무가 우거져 너무 조으다. 흘, 모래 길이라 바람이 불거나 비가오면 좀 아닌듯 하지만 옛 시골길을 걷는듯하여 ..
제주도 여행 2일차-아쿠아플라넷에 가다 2016년 5월 21일 제주도 여행 2일차 숙소에서 짐꾸리고 나오면서...한컷. 전날 도착했을땐 어둑어둑 해지던 차라 몰랐는데 날이 흐린데도 넘 이쁘게 보였음.. 피곤해서 나갈 생각을 하지도 안았던것도 있지만... 펜션 전경 출발하기전 펜션 마당에서 신나게 뛰어다니는 큰아들 엄마랑 그네식으로 되어있는 의자에도 앉아 보고.. 그네에서 엄마랑 아들들의 애정행각도... 펜션 마당에 있는 의자. 그네식이라 큰 아들이 좋아하더라는.. 큰아들의 애정표현. 엄마랑 동생이랑 뽀뽀 더 놀고 싶어하는 큰아들의 아쉬움을 달래며 아쿠아플라넷으로 출발 제주도 다녀온 지인의 추천으로 여길 코스로 넣었다. 아이들이 있으면 더 좋아할 것이라고 하는말에... 바다 바로 옆이라 그런지 제주도라 그런지 바람이 장난 아니게 분다. 거기다 ..
제주도 여행 1일차 2016년 5월 20일 작년 12월부터 준비 했다고는 하지만 미리 해두었던건 비행기표뿐 한달 전부터 이래저래 동선 짜고... 숙소 정하고... 드디어 제주도로 출발하는 날. 아침 8시 비행기라 새벽부터 준비를 해야했다. 늦어도 6시 30분엔 나간다는 계획아래 준비 했건만 애들 준비시키는게 변수였다. 부랴부랴 준비해서 집을 나서니 6시30분이 넘어가고 있었다. 공항까지 가는 길이 출근 시간과 겹쳐 또 왜그리 차가 밀리는지.. 도착 예정시간이 점점 늘어나는것을 보며 점점 초조해진다. 다행히 7시 조금 넘어서 김해주차장에 도착.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사장님차로 다시 국내선 공항으로.. 서둘러 티켓팅을 하고 들어갔다. 검색대를 지나고서야 한숨 돌릴수 있었다. 공항이 처음인 창현군. 비행기도 처음이다. 한숨 돌..
정선 - 화암동굴 2012.8.1 정선 화암동굴에 가다. 부산에서 출발하여 4시간 여들 달려 도착한 화암동굴. 도착해서 점심을 먹고 화암동굴로 들어가보기로 하고 허기진 배부터 달래기로...ㅋ 점심먹고 화암동굴 입구까지 운행하는 모노레일이 있기에 타려고 봤더니 많이 기다려야 하는 상황. 그래서 와이프랑 걸어서 올라가기로 결정! 임신한 와이프가 걱정되지만 괜찮단다. 올라가는길이 오르막이고 그늘이 없는 관계로 땀이 비오듯 한다. 가뜩이나 땀 많은 나인데...ㅡㅡ 입구까지 올라오니 앉아서 쉴수있는 곳이 있어 잠쉬 쉬었다가 들어갔다. 화암동굴에 대한 내용은 정선군시설관리공단 홈페이지에서 발췌해 본다. 화암동굴 개요 화암관광단지 내에 위치한 금광산과 석회석 자연동굴이 함께 어우러져 있는 세계 유일의 화암동굴은 국내 최초로 테마형 동..